로고

김포시, 저소득 노인을 위한 틀니, 임플란트 지원 사업 실시

강화방송 | 기사입력 2022/02/09 [21:56]

김포시, 저소득 노인을 위한 틀니, 임플란트 지원 사업 실시

강화방송 | 입력 : 2022/02/09 [21:56]

 

 사진: 강화방송=김포시, 임플란트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만 65세 이상 의료급여 수급자를 대상으로 노인을 위한 틀니, 임플란트 지원 사업을 작년에 이어 올해도 지속한다. 이 사업은 김포시 저소득 노인의 구강 기능 회복과 건강한 생활을 지원키 위해 실시됐다.

 

기존에는 의료급여 수급자도 틀니의 경우 5%(1종 수급권자), 15%(2종 수급권자), 임플란트의 경우 10%(1종 수급권자), 20%(2종 수급권자)의 본인부담금이 있었다. 하지만, 앞으로는 본인부담금을 지원받아 노인 수급권자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구강 건강을 증진할 수 있게 됐다.

 

김포시에 1년 이상 주민등록상 주소를 두고 실제로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의 노인 중 의료급여 수급자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시술 종료 후 60일 이내 주소지 읍··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원칙적으로 틀니는 7년에 1회 적용되며 상악과 하악 별도 지원 가능하다. 다만, 완전틀니 시술 후 부분틀니 시술은 지원이 불가하다. 한편, 임플란트는 1인당 평생 2개까지 적용되며 부분틀니와 중복하여 지원받을 수 있다.

 

강영화 복지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노인틀니·임플란트 시술을 고민해온 저소득 노인들이 구강 건강 증진을 도모하고 행복한 노후 생활을 영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화방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