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강화군, 외포항 종합발전계획 추진상황 점검

- 수도권 최고 거점어항으로 육성
- 윤도영 권한대행 “더 많은 방문객이 방문하게 할 것”

강화방송 편집부 | 기사입력 2024/03/22 [15:36]

강화군, 외포항 종합발전계획 추진상황 점검

- 수도권 최고 거점어항으로 육성
- 윤도영 권한대행 “더 많은 방문객이 방문하게 할 것”

강화방송 편집부 | 입력 : 2024/03/22 [15:36]

 

윤도영 강화군수 권한대행은 22일 국장 및 사업 부서장과 함께 외포항 종합발전 계획 추진 상황을 점검했다.

 

 외포항 종합발전계획 추진상황 점검/강화군 제공

 

군은 외포리 일대를 생태ㆍ문화ㆍ관광ㆍ레저가 공존하는 최고 어향으로 육성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이다. 외포항 어촌 뉴딜사업, 종합 어시장 건립사업, 해상 케이블카 사업을 오늘 2025년까지 완료된다. 또한, 관광명소화 사업으로 해상 조망대, 미디어월, 해상데크길 등은 오는 2026년까지 조성할 계획으로 행정절차가 진행 중이다.

 

288대를 동시에 주차할 수 있는 공공 주차장과 함상공원(마산함)은 조성을 완료해 운영하고 있다.

 

한편, 외포항은 수도권과 접근성이 좋은 지방 어항으로 갯벌과 조수간만의 차로 어족이 다양하다. 특히, 전국 생산량의 70%를 차지하는 새우젓(추젓)은 껍질이 얇고 영양이 풍부해 김장용으로 인기가 좋다.

 

윤도영 권한대행은 “계획된 사업들을 적기에 완료해 더 많은 방문객이 더 자주 방문할 수 있도록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며 “도로 확포장 및 우회 도로 개설, 주차장 추가 조성, 생활오수처리 및 공중화장실 등 기반 시설을 꼼꼼하게 점검해 방문객들이 불편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